유술해선 259화 토도 아오이의 저주받은 기술 복귀? 최신 개발 탐색

토도 아오이의 복귀와 Jujutsu Kaisen 259장에서 Boogie Woogie Cursed Technique를 계속 사용하는 것은 캐릭터와 스토리라인에 상당한 발전을 의미하며, 그가 자신의 손을 희생한 후 이 시그니처 능력을 영구적으로 잃었을까 봐 두려워했던 팬들에게 희망과 흥분을 제공합니다. 시부야 사건 편.

259화에서 토도는 시부야 사건 이후 오랜 공백 끝에 다시 나타나 초소가 죽은 뒤 결정적인 순간에 료멘 스쿠나와의 전투에 합류한다.

토도 아오이의 저주받은 기술의 귀환

유술해선 시즌 1의 토도 아오이

회상을 통해 Todo는 Mei Mei와 협력하여 Mei Mei의 까마귀와 함께 Boogie Woogie를 전략적으로 사용하여 Sukuna의 영역에서 사람들을 대피시키는 계획을 고안했음을 보여줍니다. 이 계획을 위해서는 Todo가 팔을 잃어서 발생하는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저주 기술의 범위를 조정하고 확장해야 했습니다.

해당 장의 스포일러는 Todo가 자신의 Boogie Woogie의 “심장 박동”을 여전히 느낄 수 있다고 언급했으며, 한 손으로도 저주 기술을 효과적으로 제어하고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았음을 시사합니다.

부기우기를 사용하는 토도 아오이

이러한 각색은 친구들을 보호하겠다는 토도의 결심과 결의를 반영하며, 토도는 자신이 처한 곤경에 대한 색다른 해결책을 찾도록 유도합니다. 시부야 사건 중 손을 잃은 Todo의 Boogie Woogie는 전통적으로 양손을 사용해야 하는 기술로 인해 처음에는 효과가 없어 보였습니다.

그러나 그가 복귀하고 이 기술에 대한 지속적인 능숙함을 보여주는 것은 신체적 한계를 극복하는 데 있어 그의 독창성과 지략을 암시합니다.

Todo가 손을 잃은 후 저주받은 기술을 어떻게 유지하고 적용했는지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은 해당 장의 스포일러에서 불분명하지만, 그의 부활은…

Autor